모든 주문의 무료 일반 배송 및 반품

한국 | Change Language
메뉴
제냐는 오늘의 행동이 내일을 바꾼다고 믿습니다. 제냐는 기존 소재를 재사용하고 새롭게 창조하며, 이를 #UseTheExisting이라고 부릅니다.  이러한 사고 방식은 지속 가능성과 폐기물 없는 세상을 향한 제냐의 노력을 보여줍니다. 앞으로도 기존 소재와 재활용 소재를 더 많이 사용하여 지구를 보호하겠습니다.

의류를 제작할 때 소재의 30% 이상이 폐기됩니다.

제냐는 천연 원단, 실, 원단을 다시 사용합니다.

제냐는 천연 원단, 실, 원단을 다시 사용합니다.

폐기물은 혁신적인 공정을 통해 원상태로 되돌아가고 재생됩니다.

폐기물은 새 생명을 얻습니다.

이것이 #UseTheExisting입니다

“#UseTheExisting은 단순한 프로젝트가 아니라 사고 방식입니다. 가장 중요한 목표는 생태발자국을 줄이기 위해 패션 시스템을 새롭게 고치는 일입니다. 제냐는 생산 과정에서 자투리 소재마저도 낭비되지 않도록 자원을 재사용하려고 합니다. 이는 제냐가 심혈을 기울이는 사명이자 비전입니다. 또한, 최신 컬렉션과 향후 컬렉션을 뒷받침하는 원칙이기도 합니다.”

 

알레산드로 사르토리(Alessandro Sartori)
아트 디렉터

폐기물 없는 세상을 실현하고자 합니다.

#UseTheExisting 패브릭은 제냐의 Modern Tailoring과 럭셔리 레저웨어를 통해 선보이고 있습니다. 또한, 에르메네질도 제냐 XXX 꾸튀르는 새로운 실루엣으로 업사이클 의류를 창조하는 제냐의 패션 실험실로 남아 있습니다. 지제냐에서는 페더 프리 재킷과 그 외 지속 가능한 필수 아이템으로 퍼포먼스 의류의 한계를 극복합니다.

#UseTheExisting

아트 디렉터 알레산드로 사르토리(Alessandro Sartori)의 제냐 컬렉션 전체에 걸쳐 표현되는 #UseTheExisting 사고 방식을 확인하세요.

자세히 알아보기